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소니표 스마트워치 “아날로그지만 괜찮아”




웨나 리스트(Wena Wrist)는 소니가 8월 31일 발표한 손목시계다. 이 제품은 밴드 부분에 결제 기능과 스마트폰을 통한 알림 기능을 내장한 아날로그 시계. 본체는 기존 아날로그 시계와 다를 게 없지만 손목 부분에 모듈을 삽입한 웨어러블인 것이다.

이 제품은 소니의 비접촉 IC카드 기술인 펠리카(FeliCa)를 지원, 모바일 결제가 가능하며 스마트폰과 연동한 알림 기능, 활동량계까지 3가지 기능을 탑재하고 있다.











모바일 결제의 경우 전용앱을 이용해 펠리카 리더에 손목만 대면 결제를 할 수 있다. 알림 기능의 경우에는 밴드 부분이 진동하고 빛을 내서 착신이나 이메일, SNS 등을 확인할 수 있도록 해준다. 전용 앱은 필요한 내용만 골라 각각 진동 패턴이나 LED 색상을 달리 지정하는 것도 가능하다. 활동량계의 경우에는 보행과 소비 칼로리 같은 정보를 측정해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도록 해준다.





이 제품은 크로노그래프(Chronograph), 쓰리핸드(Three Hands) 2가지 가운데 고를 수 있다. 모바일 연동은 iOS만 지원한다. 이 제품은 크라우드 펀딩 사이트인 퍼스트 플라이트(First Flight)를 통해 자금을 모아 목표 금액에 도달하면 제품을 제작하게 된다. 관련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석원 기자  lswcap@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석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