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음성·얼굴 인식에 프로젝터…초소형 로봇 휴대폰




로보혼(RoBoHoN)은 샤프가 발표한 이족보행 로봇이다. 이 로봇은 크기가 20cm 가량에 불과하다. 휴머노이드 로봇 형태를 취하고 있어 두 발로 걸을 수 있고 춤을 출 수도 있다.

하지만 단순히 걸을 수 있는 것 뿐 아니라 얼굴 인식은 물론 대화를 나눌 수도 있다. 음성인식과 인공지능 기술을 통해 양방향 대화를 하며 이 과정에서 사용자의 취향도 학습한다. 또 이메일을 보내거나 확인할 수 있고 사진이나 동영상 촬영을 로봇에게 음성을 통해 부탁할 수도 있다. 감정을 공유하고 스마트하게 갖가지 비서 역할을 해주는 로봇인 것.









로보혼은 프로젝터 기능까지 갖춰 사진이나 동영상, 지도 등을 벽에 투영해줄 수도 있다. 미니 극장 역할까지 해주는 것. 또 휴대폰 기능까지 갖추고 있다. 이 로봇은 로봇공학자이자 도쿄대학교 첨단과학기술연구센터 교수인 다카하시 도모타카와 샤프가 공동 개발한 것으로 로봇 기술과 휴대전화 기술을 융합한 차세대 휴대 정보 단말기를 표방한다.





로보혼은 2016년 상반기 출시 예정이며 가격은 미정이다. 내부에는 MSM8926 1.2GHz 쿼드코어 프로세서에 2인치 QVGA급 디스플레이를 탑재하고 있으며 IEEE802.11n 무선랜과 LTE, 3G 통신을 이용할 수 있다. 신장은 19.5cm이며 무게는 390g이다. 관련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석원 기자  lswcap@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석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