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글램핑의 완성? 이동식 트리하우스




돔스업(Dom'Up)은 네덜란드 나무 전문가인 브루노 드 구넨(Bruno de Grunne)과 건축가인 니콜라스 드 우르젤(Nicolas d' Ursel)이 제작한 나무에 매달리게 만드는 트리돔, 트리 하우스다.

이 제품은 상당히 가벼운 20m2 팔각형 형태로 이뤄진 발판에 텐트를 올려놓게 이뤄져 있다. 텐트로 덮인 실내 공간 옆에는 테라스가 위치하고 있어 자연을 곧바로 느낄 수 있다. 실내외 공간을 함께 갖추고 있는 것. 설치에 걸리는 시간은 2∼3일이며 간결한 구조를 취하고 있다.







물론 이런 트리하우스를 직접 설치하면 간소한 구조도 좋지만 안전성에 대해 우려할 수 있다. 이 제품은 내구성도 튼튼해 문제가 없다고 한다. 가격은 2만 8,000유로(한화 3,600만원대)다. 관련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https://www.youtube.com/watch?v=VzDElGSmffs

이석원 기자  lswcap@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석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