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둘이 함께…블루투스 무선 음악 분배기
  • 이원영 IT칼럼니스트
  • 승인 2016.10.11 08:00
  • 댓글 0




기존 유선 이어폰 음향을 분배해주는 플러그를 이용하면 2명이 음악을 들을 수 있다. 하지만 블루투스를 이용한 무선 이어폰으로는 뾰족한 방법이 없다. 이런 불편한 문제를 해소할 수 있는 기기가 바로 벨로(Velo)다.

벨로는 삼각형 모양을 한 기기 2개로 이뤄진 제품. 본체 안에는 배터리와 블루투스 장치를 내장했다. 스마트폰 같은 블루투스 기기에서 신호를 공유기가 수신하고 자기로 전달, 2명이 같은 음악을 무선으로 들을 수 있게 해주는 것. 또 이들 장치는 출하할 때 페어링된 상태이기 때문에 사용자는 스마트폰만 블루투스로 연결하면 이용할 수 있다.





실제로 사용할 때에는 벨로 2개를 떼어내서 각각 유선 이어폰이나 헤드폰을 연결해서 음악을 들으면 된다. 음질도 apt-X를 지원, 고음질을 기대할 수 있다. 또 블루투스로 스마트폰만 연동하면 기기를 분실해도 어디에 있는지 알려주는 기능도 탑재하고 있다. 본체에서 소리를 내는 것인지 혹은 스마트폰 화면에 장치와의 거리를 표시하는 것인지 여부는 아직 불분명하지만 작은 기기에는 유용한 기능이 될 수 있다.





이 제품은 크라우드 펀딩 사이트인 킥스타터를 통해 자금을 모을 예정이다. 아이폰7 같은 제품의 경우 이어폰 단자를 없애고 젠더나 블루투스 이어폰이 필수가 됐다. 이런 점을 감안하면 앞으로 벨로 같은 제품이 상당수 등장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관련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원영 IT칼럼니스트  b612@glasspad.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영 IT칼럼니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