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모습 드러낸 中 5세대 스텔스 전투기
  • 이원영 IT칼럼니스트
  • 승인 2016.11.03 07:30
  • 댓글 0




5세대 전투기를 개발한 게 미국 하나는 아니다. 중국 광둥성 주하이에서 열린 에어쇼 기간 중 중국이 최신 5세대 스텔스 전투기인 젠-20(殲-20)을 일반에 공개했다. 이 전투기가 일반에 공개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젠-20은 해외에선 J-20이라고도 불린다. F-22 랩터와 마찬가지로 쌍발 엔진과 귀날개인 카나드(Canard), 삼각날개인 델타익(delta wing)을 조합한 형태를 취하고 있다. 물론 자세한 내용은 아직까지 불명이지만 꽤 대형 기체일 것으로 예상된다.





젠-20은 F-35와 마찬가지로 DSI(diverterless supersonic inlet) 그러니까 고정 형태로 생긴 단일 흡입구를 이용해 공기흡입량을 고장하는 방식을 채택했다. 지난 2011년 첫 비행에 성공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현재 5세대 전투기로는 미 공군이 F-22를 운용 중이며 F-35 일부 모델도 초기 전투 능력을 획득한 상태다. 러시아의 경우 수호이 T-50 PAK FA를 내년부터 생산할 예정이다.

젠-20의 경우 2018년 혹은 이르면 내년 실전 배치가 예정되어 있다. 이런 점에서 보면 5세대 최신 전투기의 실전 배치가 드디어 현실화되고 있다고 할 수 있다. 관련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https://www.youtube.com/watch?v=VyCagF0RUQQ

이원영 IT칼럼니스트  b612@glasspad.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영 IT칼럼니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