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과일도 신선하게…특수펌프병
  • 윤신철 칼럼니스트
  • 승인 2016.12.25 10:00
  • 댓글 0




샌스(SANS)는 진공펌프기구를 갖춘 병이다. 병 안에 있는 공기를 빼내 기밀성을 유지, 내용물을 신선하게 유지할 수 있게 해주는 것. 그 뿐 아니라 인체에 악영향을 주는 비스페놀A를 포함하지 않은 플라스틱 재질을 써서 플라스틱 제품 사용에 거부감이 있는 사용자도 배려하고 있다.







요즘에는 피트니스가 인기를 끌면서 평소에 운동을 할 때 신선한 주스나 과일 같은 걸 갖고 다니는 경우가 많다. 그 뿐 아니라 출근한 뒤 직장에서도 집에서 직접 만든 신선한 주스 같은 걸 마실 수도 있다. 샌스는 이를 위한 제품이다.

앞서 설명했듯 가장 큰 특징은 역시 뚜껑에 함께 제공하는 진공펌프기구다. 이 펌프는 병 안에 있는 공기를 없애 내용물의 신선도를 유지할 수 있게 해주는 구조다. 이 제품은 본체가 일자 형태로 생겨 주스 뿐 아니라 작은 사과 같은 것까지 담을 수 있다. 주스 뿐 아니라 과일 같은 것도 넣어두고 다닐 수 있는 것이다.





이 제품은 3가지 색상 가운데 고를 수 있다. 샌스는 크라우드 펀딩 사이트인 인디고고를 통해 자금을 모으기도 했다. 제품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https://www.youtube.com/watch?v=Z1mkH_55aDI

윤신철 칼럼니스트  creact17@gmail.com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신철 칼럼니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