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자동운전차를 위한 ‘흔들림 없는 시트’
  • 이원영 IT칼럼니스트
  • 승인 2017.01.11 08:30
  • 댓글 0




자율주행 시대가 열리면 자동차 시트도 바뀐다. 음향 전문 기업인 보스(Bose)는 지난 1월 5∼8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17 기간 중 완전 자율주행 차량용 흔들림 방지 장치를 내장한 시트를 자사 부스를 통해 공개했다.







보스는 이미 얼마 전 타계한 보스 설립자인 아마르 보스(Amar G. BOSE)가 발명, 운전자의 엉덩이와 허리 통증, 피로를 완화하는 효과를 내는 트럭용 자동차 시트를 지난 2010년 실용화한 바 있다.

완전 자율주행 차량용 시트는 노면 상황에 따라 탑승자에게 발생할 수 있는 흔들림에 대한 대응을 한다. 보스는 이미 검증된 트럭용 1축 시트를 개선해 자동운전 차량에 탑재하겠다는 아이디어를 구체화해 시연한 것이다.





물론 보스가 선보인 건 아직은 컨셉트 단계다. 실용화 여부는 아직 알 수 없지만 자동운전 차량에선 탑승자가 사무나 엔터테인먼트 등을 즐긴다면 일반 차량보다 흔들림을 더 억제할 필요가 있는 건 분명하다. 관련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원영 IT칼럼니스트  b612@glasspad.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영 IT칼럼니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