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신한은행, 경기지역 소상공인에 225억 금융지원 업무협약 체결

서울 중구에 위치한 신한은행 본점 전경. <출처=위키미디어>

신한은행은 경기신용보증재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경기지역 소상공인에 대한 금융지원을 시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경기신용보증재단과의 협약을 통해 약 225억원의 신규대출한도를 조성하고 담보력 부족으로 은행의 자금지원을 받기 어려웠던 경기지역 소상공인들에게 저금리의 자금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특별출연을 통해 약 850여개의 업체가 특별보증대출 수혜를 받게 될 것으로 예상되며 경기신용보증재단과의 협무협약을 통하여 보증료 감면 및 보증한도 우대혜택을 받게 된다.

또한 신한은행은 작년에 경기도 소재 기술력우수기업에 금융지원을 위해 20억원을 특별출연 하였으며 신규대출 잔여한도 130억원 범위에서 기술력 우수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을 올해에도 지속하고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지역경제 활성화 및 소상공인의 경영안정을 위해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며 "경기신용보증재단에 15억원을 특별출연하고 약 225억원의 신규 대출한도를 조성해 금융지원을 실시한다"고 덧붙였다.

김성은 기자  su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Tech Holic Toon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