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내년 3월부터 TV홈쇼핑서 국산 자동차 살 수 있다"

앞으로 국산 자동차 판매업을 겸영하는 TV 홈쇼핑 사업자에 대해서는 손해보험대리점 등록이 가능하도록 허용된다.

이에 따라 TV 홈쇼핑 사업자는 국산 자동차 판매가 가능해졌다.

22일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제5차 규제개혁 장관회의에서 TV 홈쇼핑 사업자에게 국산 자동차 판매를 허용키로 결정했다.

다만, 기존의 자동차 판매사 등에 미치는 영향 등 이해관계자 의견을 반영해 1년 후부터 시행된다.

그 동안 보험 모집질서의 훼손 우려 등으로 모든 국산 자동차 제조판매사(수입차ㆍ중고차 제외)에 대해서는 손해보험대리점 등록을 금지했다.

또 손해보험대리점을 등록한 이후에 국산 자동차를 제조판매하는 경우에는 그 등록을 취소토록 규정해 자동차보험 등 손해보험대리점을 영위하고 있었던 TV 홈쇼핑 사업자는 국산 자동차 판매가 불가능했다.

금융위에 따르면 CJ, 현대, 롯데, GS, NS 등 5개 홈쇼핑 사업자는 보험대리점으로 등록 중이다. 이들은 소속 설계사 8100명 내외, 연간 보험 모집수수료 4600억원 내외의 대형 보험대리점으로 홈쇼핑 광고를 통해 전화 모집을 하는 형태로 보험 영업을 하고 있다.

김성은 기자  su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