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정책
올해 가상현실(VR) 콘텐츠 육성에 123억원 지원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은 가상현실(VR) 콘텐츠 산업 육성을 위해 123억 원의 국고를 투입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지원사업은 △VR콘텐츠 프런티어 프로젝트 △VR콘텐츠 제작지원 △VR콘텐츠 체험존 구축 △지역활용형 VR·AR콘텐츠 제작지원 등 총 4개 분야이다.

먼저 ‘VR콘텐츠 프런티어 프로젝트’는 대·중소기업간 협력을 통한 VR콘텐츠 개발을 위해 최대 6억8000만 원 규모의 지원금을 제공한다. 대기업의 뛰어난 인프라와 중소기업의 참신한 아이디어 간의 시너지를 통해 VR콘텐츠를 발굴한다는 계획이다.

‘VR콘텐츠 제작지원’은 우수한 VR콘텐츠 제작역량을 지닌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최대 3억3000만 원 규모의 제작비를 지원한다. 선정된 과제는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인 ‘VR 챌린지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되며 멘토링·컨설팅·판로지원 등 다각적인 지원을 제공받게 된다.

또 ‘체험존 구축’은 VR체험존 조성에 최대 15억 원을 지원하며 대중과의 접점을 확대하고 새로운 문화소비 트렌드를 만들어낼 수 있는 VR 체험존 구축을 목표로 한다.

이와 함께 '지역활용형 VR·AR콘텐츠 제작지원’은 지역특화 VR·AR콘텐츠 제작을 할 수 있는 지역 중소기업 및 지역문화산업지원기관을 대상으로 최대 5억 원 규모의 제작비를 지원한다. 지역관광과 공공시설에 활용·유통할 수 있는 관광·교육 콘텐츠가 대상이다.

강만석 한국콘텐츠진흥원 원장 직무대행은 "VR콘텐츠 제작·공급을 통한 VR산업 생태계 조성과 글로벌 경쟁력 강화에 앞장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콘진은 오는 31일 서울 중구 CKL기업지원센터 16층 컨퍼런스룸에서 ‘2017 가상현실 콘텐츠 지원사업 설명회’를 개최한다. 설명회 참가 및 지원사업에 관한 공고는 한국콘텐츠진흥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설명회는 별도의 참가비 없이 누구나 참여가능하다.

이승필 기자  philhp@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