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보험
삼성화재, 손보업계 최초 ‘지문인증’ 도입...서비스 범위 확대

삼성화재는 손보업계 최초로 '지문인증'을 자사 모바일 앱에 도입해 인증 서비스 범위를 확대한다고 19일 밝혔다.

지금까지는 모바일 앱 서비스 이용 시 공인인증 또는 휴대폰인증을 통해 본인확인 정보를 일일이 입력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그러나 이번 서비스를 통해 고객들은 간단한 '지문인증' 만으로도 계약 조회, 증명서 발급, 보험금 청구 등의 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이 서비스는 삼성전자의 바이오인증(삼성 패스) 서비스를 활용한 것으로 삼성 갤럭시 S6, 갤럭시 S7, 노트5 등에서만 이용할 수 있다.

향후 삼성 갤럭시 S8이 출시되면 홍채인증도 도입할 예정이며, 보험료 납입이나 보험대출까지도 가능하도록 서비스 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

전은석 삼성화재 인터넷운영파트장은 "그동안 보험업 전자서명 도입 및 다이렉트 자동차보험 확대에 주도적인 역할을 해왔다"며 "이번 지문인증 서비스 도입을 통해 앞으로도 금융권 핀테크 확산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은 기자  su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