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정책
벤처기업 확인서, 5월부터 중국어로 발급...중국 마케팅 활동 도움

벤처기업은 5월 1일부터 중국어로 작성된 벤처기업 확인서를 발급받을 수 있게 된다. 그동안 벤처기업 확인서는 국문과 영문로만 발급해 왔다.

이로써 중국에 수출하고 있는 4500여 개 벤처기업 뿐 아니라 3만3000여 개 벤처기업의 중국 마케팅 활동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중소기업청은 ‘벤처기업확인요령(중소기업청 고시)’에 벤처기업 중문 확인서 서식을 추가하고 5월 1일 시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중소·중견기업 관련 증서를 중국어로 제공할 수 있도록 법령 또는 행정규칙에 중문 서식을 신설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벤처기업 중문 확인서 발급을 희망하는 벤처기업은 벤처인에서 신청할 수 있다. 이때 기업명, 대표자, 주소를 중국어로 표현하기 어려운 경우 영어로 기재해도 된다.

이번 조치는 지난 3월 9일 개최한 ‘중국 수출 중소기업 간담회’에서 제기된 현장 건의 사항을 반영한 것으로 중소기업청은 벤처기업 확인서를 시작으로 5월부터 중소·중견기업 관련 10개 증서를 중문으로 발급할 계획이다.

중소기업청 관계자는 "최근 중국의 통관강화 등 보이지 않는 비관세 장벽으로 중소·벤처·중견기업들이 중국 수출에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는 상황"이라면서 "중소·벤처·중견기업의 수출 경쟁력강화를 위해 R&D·자금·인력 등 모든 정책역량을 수출에 결집하는 한편 현장에서 발굴된 애로사항에 대해서는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상엽 기자  sy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