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금감원 DART 개방 ‘기업정보 판도라상자 열린다’
  • 서명덕 칼럼니스트
  • 승인 2013.07.30 15:41
  • 댓글 0



기업 정보의 창으로 불리며 단일 규모로는 국내 최대 기업, 금융 정보를 담고 있는 금감원 공시정보 서비스 DART(http://dart.fss.or.kr)가 마침내 오픈API를 제공한다. 공시 정보를 활용해 매시업을 할 수 있는 만큼 상당히 중요한 자료가 될 것으로 보인다.

금감원은 7월 30일 배포한 정례 브리핑 자료를 통해 DART 공시정보를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도록 대외 제공을 위한 오픈API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르면 금감원은 증권신고서와 사업신고서, 주요사항보고서 등 11개 분야 70개 항목 공시정보를 DART 오픈API를 통해 올해 8월 1일부터 제공한다. 오픈API를 이용하려면 홈페이지에 접속해 간단한 회원 가입과 인증키만 발급받으면 된다.

금감원 측은 올해 상반기만 해도 DART 조회 건수가 3억 3,000만 건에 이르는 등 많은 국민이 투자정보를 얻기 위해 DART를 방문한 만큼 더 편하고 쉽게 공시정보에 접근할 수 있도록 이번 오픈API 서비스를 추진하게 됐다고 밝혔다. 금감원 측은 이번 오픈API 공개에 따라 공식정보를 맞춤형으로 조회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모바일 앱 개발 등에 공시정보를 활용, 민간 부문에서 창의적인 아이디를 접목한 서비스 개발 등 부가가치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금감원은 앞으로 오픈API 사용자를 대상으로 개발에 필요한 노하우를 지속적으로 제공하는 한편 운영 결과를 토대로 공시정보 대외공개 확대를 단계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서명덕 칼럼니스트  admin@itviewpoint.com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명덕 칼럼니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