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 채용 비리 관련 구속 영장 기각법원, "피의 사실에 대한 소명이 있고 확보된 증거 등에 비춰볼 때 도망 및 증거 인멸 우려 없다"
  • 이창환 기자
  • 승인 2018.10.11 10:34
  • 댓글 0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