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카툰
이재현 회장, '따뜻한 기업문화'로 CJ그룹 이끈다

CJ그룹이 이재현 회장의 4년만에 경영 복귀에 즈음하여  일·가정 양립, 유연한 근무환경, 글로벌 역량 강화 등을 골자로 하는 혁신방안을 내 놓았다. 이 혁신안은 일자리와 근무환경 개선을 강조하는 'J노믹스', 즉 문재인 대통령의 경제기조와 닮았다는 평이다. 얼마전 CJ 계열사의 모 피디가 열악한 제작 관행과 직장내 왕따문제로 불미스러운 선택을 한 경우가 있었다. '따뜻한 기업문화'를 내세운 이재현 회장의 파격적인 경영혁신이 어떤 점수를 받게 될 지 귀추가 주목된다.

미크  micrew@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