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PD수첩 김학의 성접대 의혹, “딱 보면 그 사람일 수밖에 없다”

사진=청와대 홈페이지

검찰 간부 성접대 의혹을 받고 있는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과 건설업자 윤중천의 재조사를 촉구하는 청와대 청원이 올라와 세간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지난 17일 방송된 MBC 시사교양프로그램 'PD수첩'에서는 지난 2012년 처음 불거진 검찰 간부 성접대 의혹을 다뤘다. '

이날 방송에서 ‘PD수첩’은 당시 성관계 장면이 담긴 '별장 성접대 동영상'이 알려지며 파문을 일으켰던 주인공이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라는 의혹과 성 접대를 기획한 사람이 건설업자 윤중천이라는 의혹을 집중 조명했다.

이용주 민주평화당 의원은 당시를 회상하며 "'검찰 최고 간부급의 성관계 동영상이 존재한다'는 소문이 퍼졌다. 반신반의하는 분위기였다"라고 말했다.

이어 "동영상을 직접 봤다는 검사들이 등장했다. 영상 속 사람이 우리가 아는 그 사람과 동일인인 것처럼 보였다. 그 정도로 깨끗한 화질이었다”며 “딱 보면 그 사람일 수밖에 없다. 김학의 전 차관의 얼굴이 다른 사람하고 구분이 안 가는 얼굴이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한편 이날 방송이 나가자 청와대 홈페이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김학의 전 차관과 윤중천을 재조사하라는 글이 올라왔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