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쌍용건설, 통합 브랜드 '더 플리티넘'런칭...고급건축 전문성 담아 시장 공략

[테크홀릭] 쌍용건설의 주택 사업 브랜드가 '더 플래티넘(The PLATINUM) 으로 통합된다. 

쌍용건설(대표이사 회장 김석준)은 기존의 아파트 브랜드인 '예가'와 주상복합·오피스텔 브랜드인 '플래티넘'을 통합해  '더 플래티넘'(The PLATINUM)을 사용하기로 했다고 17일 밝혔다.

'더 플래티넘'에는 세계적인 고급 건축 시공 노하우를 가진 전문가(Professional)들이 시공하는 완벽한 (Perfect) 주거공간으로 고객에게 자부심(Proud)을 제공하겠다는 의미가 담겨 있다고 회사 쪽은 소개했다.

쌍용건설 김동욱 주택사업본부 상무는 “싱가포르 마이나베이 샌즈 호텔, 부산 아니티 코브 리조트 등 고난도 고급 건축물을 성공적으로 시공한 기술력과 노하우를 '더 플래티넘'에 적용할 것"이라며 "주택에 진도 7.0의 지진에도 견디는 내진 설계와 난간을 없앤 입면 분할창 설계, 최첨단 스마트 홈네트워크 시스템 등을 적용해 완벽한 주거공간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쌍용건설은 새 브랜드를 내년부터 신규 착공·분양되는 주택부터 적용한다. 김동욱 상무는 “새 브랜드는 전문가들이 시공하는 완벽한 주거공간으로 고객에게 자부심을 심어주는 의미를 지녔다”며 “격화되는 국내 주택시장에서 새로운 변화가 필요해 브랜드를 통합, 발표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쌍용건설은 이번 브랜드 통합과 함께 최근 3∼4년간 위축됐던 주택사업을 적극 확대하기로 했다. 이달 말 광주 광산구를 시작으로 인천 부평산곡, 부산 해운대 등에서 연말까지 총 4200가구를 공급하며 이들 단지부터 '더 플래티넘' 새 브랜드를 적용한다. 다만 광주광역시 등 기존 '예가' 브랜드의 인지도가 높은 일부 지역에서는 당분간 '예가 플래티넘'으로 기존 브랜드를 병기하기로 했다.

백용선 기자  arbutus3@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용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