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KT&G, 액상카트리지 사용 ‘릴 하이브리드’ 출시

[테크홀릭] KT&G가 필립모리스의 ‘아이코스3’에 전격 도전장을 내밀었다.

KT&G는 오는 28일 신개념 궐련형 전자담배 ‘릴 하이브리드’를 공식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릴 하이브리드는 디바이스에 액상 카트리지를 결합해 전용 스틱을 삽입하는 구조로 액상을 가열해 발생한 증기가 스틱을 통과하면서 흡연이 이뤄진다.

KT&G는 하이브리드 담배가 기존 가열식 전자담배보다 연무량은 늘고, 특유의 찐 맛은 줄어든다고 설명했다.

릴 하이브리드는 전용 스틱을 감지할 수 있는 센서가 탑재돼 전용 스틱 외 기존 스틱을 삽입하면 디바이스가 작동하지 않으며, 기존 궐련형 전자담배처럼 아이코스 히츠와 릴 핏의 혼용도 어려워졌다.

특히 전용 스틱은 삽입되는 끝부분이 ‘Y’자 구조로 담배 잔여물이 빠지는 것을 원천 차단해 디바이스 청소가 수월해졌다는 것이 KT&G의 설명이다.

임왕섭 KT&G 제품혁신실장은 “독자적 기술이 집약된 릴 하이브리드는 기존 궐련형 전자담배 사용자들이 겪었던 불편함을 개선해 제품에 대한 더 큰 만족감을 선사할 것”이라며 “차별화한 궐련형 전자담배 포트폴리오를 구축해 궐련형 전자담배 시장도 KT&G가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릴 하이브리드와 전용 스틱 믹스는 플래그쉽 스토어인 ‘릴 미니멀리움’에서 오는 28일 선보인다. 또 서울지역 편의점에서는 다음 달 3일부터 사전 예약을 받고 12일부터 판매를 시작하며, 전국 편의점 판매는 내년 1월 예정이다.

김태순 기자  kts007@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