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게임
넷마블, ‘더 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 정식 출시
사진 = 넷마블

[테크홀릭] 넷마블(대표 권영식)은 9일 자사의 새로운 액션 RPG ‘더 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이하 킹 오브 파이터 올스타)’를 국내 애플 앱스토어, 구글 플레이를 통해 정식 출시했다고 밝혔다.

킹 오브 파이터 올스타는 넷마블의 2019년 첫 신작 게임 타이틀로, 원작의 감성을 살린 최고 수준의 그래픽, 별도의 콘트롤러 없이도 모바일 기기에서 호쾌한 액션과 콤보 플레이를 즐길 수 있는 탁월한 조작감을 강점으로 한다.

‘KOF ’94’부터 ‘KOF XIV’에 이르기까지, 역대 원작 시리즈의 모든 캐릭터가 등장하는 최초의 모바일 게임으로, 50명 이상의 캐릭터를 수집하고 성장시키는 재미도 선사한다.

넷마블은 킹 오브 파이터 올스타 국내 출시를 위해 기존 일본 출시 버전 대비 많은 점을 개선했다.

우선 2018 지스타 현장에서 첫선을 보여 큰 호응을 받았던 ‘타임어택 챌린지’를 정식 콘텐츠로 도입했다.

타임어택 챌린지는 총 3개의 스테이지를 클리어한 시간을 놓고 경쟁하는 PVP 모드이다. 여기에 원작의 세계관을 바탕으로 보다 확장된 스토리와 도전적인 플레이를 즐길 수 있는 ‘에픽 퀘스트’를 추가했다.

캐릭터 수집과 육성 부분도 개선했다. 캐릭터 강화나 레벨업에 필수적인 성장 던전 등에 자동 플레이가 가능한 스킵 티켓 등의 시스템을 도입했다.

이를 통해 파이터 육성을 위한 플레이의 피로도를 낮추는 한편, 이용자가 조금 더 심도 있는 콘텐츠에 집중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

넷마블은 이번 킹 오브 파이터 올스타 정식 출시를 맞아 다채로운 이벤트를 실시한다.

우선, 출시 후 일주일간 로그인하면 루비와 경험치 캡슐, 100퍼센트의 확률로 5성 옵션카드를 획득할 수 있는 확정 티켓을 획득할 수 있다.

추가로 진행되는 ‘28일 출석 이벤트’에서는 매일 게임 내 재화와 아이템, 일반 및 5성 배틀카드와 파이터를 획득할 수 있는 티켓도 제공한다.

특히 마지막 날인 28일에는 원하는 캐릭터를 선택해 획득할 수 있는 ‘5성 파이터 셀렉트 티켓’을 증정한다.

미션 수행 시 보상을 지급하는 이벤트와 이용자가 일일 접속, 파이터 퀘스트 도전 등 특정 미션을 클리어할 때마다 룰렛 티켓을 제공하는 ‘론칭 기념 룰렛 이벤트’ 등도 진행한다.

넷마블 조신화 사업본부장은 “킹 오브 파이터 올스타는 지난해 일본 출시 이후 국내 이용자들이 오랜 시간 기다려 온 기대작”이라며 “타임어택 챌린지와 에픽퀘스트 등 국내 이용자를 위한 새로운 콘텐츠와 다양한 이벤트도 준비한 만큼 많은 사랑 부탁한다”고 밝혔다.

 

 

이종범 기자  jb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