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NH농협은행, 400억원 규모 'NH나우농식품1호PEF' 설립유망 농식품기업과 수출주도 글로벌 강소기업에 집중 투자

[테크홀릭]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은 28일 400억원 규모의 'NH나우농식품1호 사모투자합자회사(PEF)' 설립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NH나우농식품1호PEF'는 농식품전문PEF로 농협은행과 나우IB캐피탈(대표자 이승원)이 공동 운용하며, 유망 농식품기업과 수출주도 글로벌 강소기업에 집중 투자할 계획이다.

농협은행은 지난 4월 나우IB캐피탈과 공동으로 농식품모태펀드 위탁운용사로 선정되었으며, 최근 추가 출자자 모집과 금융감독원의 승인 절차까지 완료했다.

농식품모태펀드는 농식품경영체에 대한 투자를 목적으로 하는 자펀드에 출자하기 위해 정부재정이나 기금 등으로 조성한 펀드(Fund of funds)로 농업정책보험금융원은 매년 정기적으로 농식품모태펀드의 자펀드 운용사를 선정하여 민간자금과의 매칭형식으로 투자펀드를 결성하도록 하고 투자펀드에 모태펀드 자금을 출자해오고 있다.

정용석 농업공공금융부문 부행장은 “농식품펀드를 통해 유망 농식품기업에 투자함으로써 농산업의 경쟁력 강화와 농식품산업의 성장·발전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농협은행은 2016년에 NH투자증권과 공동으로 200억원규모의 농식품펀드를 결성하여 유망 농식품기업들에 투자를 완료하였으며, 2020년까지 농식품펀드 운용규모를 1,000억원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NH농협은행은 400억원 규모의 'NH나우농식품1호 사모투자합자회사(PEF)' 설립을 완료했다.(사진=NH농협은행)

박찬미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찬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