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하이트진로, 2019년 추석 고품질 가성비 와인선물세트 19종 출시

[테크홀릭]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는 28일 2019년 추석을 맞아 와인 애호가들의 사랑을 받는 프랑스, 스페인, 미국, 아르헨티나의 고품질 와인을 비롯해 국내에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칠레, 호주, 이탈리아의 밸류 와인, 가성비와인을 합리적 가격에 만나볼 수 있는 와인 선물세트 19종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스페인 최고의 와이너리이자 스페인 왕실 와인으로 알려진 ‘마르께스 데 리스칼(Marques de Riscal)’은 스페인 명품와인세트로 구성됐다.

1858년 설립된 ‘마르께쓰 데 리스칼’은 세계 3대 와인산지로 유명한 스페인 리오하(Rioja) 지역에서 가장 오래된 대표 와이너리이자 리오하 지역 최초로 보르도 포도품종과 양조 방식을 도입한 선구자다.

히 1895년에는 비 프랑스산 와인 최초로 ‘보르도 최고 영예’를 수상해 최고와인으로 인정받았으며, 현재까지 그 명성을 이어받아 스페인 왕실의 공식 와인으로 자리잡았다. 이번 선물세트는 ‘마르께스 데 리스칼’의 대표 와인인 ‘그란 레세르바(Grand Reserva)’ 와 ‘레세르바(Reserva)’ 제품으로 구성됐다.
 
샤또 벨그라브(Chateau Belgrave) 세트는 고품격의 가성비 높은 프랑스 와인 선물세트다. 프랑스 황제 루이 15세의 사냥터이자 왕가 별장으로 사용되던 샤또 벨그라브는 1855년 그랑퀴르 클라세(Grand Gru Classe)에 지정됐다.

이후 1979년, 프랑스에서 가장 신뢰받는 와이너리인 두르뜨(Dourthe)가 인수했으며, 세계적인 와인메이커 미셸롤랑이 와인 블렌딩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유명 와인 만화 ‘신의 물방울’에서는 보르도 5대 샤또 와인중 하나인 샤또 라뚜르와 견주어 ‘샐러리맨의 라뚜르’라는 명칭으로 불리는 등 가격대비 품질이 우수한 와인으로 표현됐다.
 
칠레 프리미엄세트로는 칠레의 프리미엄와인 ‘타라파카 레세르바 까베르네 소비뇽(Tarapaca Reserva Cabernet Sauvignon)’과 ‘타라파카 레세르바 까르메네르(Carmenere)’로 구성됐다.

타라파카는 원산지인 칠레의 국민들에게 품질과 그 가치를 인정받고 있는 브랜드로, 여타의 경쟁브랜드를 제치고 브랜드 판매, 인지도 모두 1위를 차지한 칠레의 국가대표 와인이다. 특히 타라파카 하우스가 양각된 부르고뉴 스타일의 병과 라벨은 품질보증수표처럼 세계의 와인애호가들에게 인지되고 있다. 타라파카는 2017 올해의 칠레 와인 시상식(AWoCa) 금메달을 수상하는 등 10여년간 총 400여개의 상을 받아 칠레에서 가장 많은 수상을 기록하기도 했다.
 
하이트진로의 2019 추석 와인선물세트는 6만원대부터 34만원대까지 구성된 밸류와인들과 프리미엄 와인들로 구성되었으며, 신세계 백화점 본점을 비롯 롯데백화점(강남, 건대, 노원, 청량리, 수원, 부산, 광복, 광주)과 현대백화점(목동, 천호, 판교, 송도) 등에서 구입할 수 있다.

하이트진로가 2019년 추석을 맞아 와인 선물세트 19종을 출시했다. (왼쪽부터)마르께스 데리스칼, 샤또 벨그라브, 타라파카(사진=하이트진로)

이상건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