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보험
한화생명, 암·치매 보장 컨버전스한 신개념 트렌드 상품 출시'한화생명 암보장 더한 치매보험 2201' 출시

[테크홀릭] 한화생명이 ‘암’과 ‘치매’ 보장을 컨버전스한 신개념 트렌드 상품으로 ‘한국인이 가장 걱정하는 질병’ 1,2위인 암과 치매를 하나의 상품으로 동시에 대비할 수 있는 「한화생명 암보장 더한 치매보험 2201」을 3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한화생명 암보장 더한 치매보험 2201」은 ‘암’과 ‘치매’를 각각 가입할 때보다 상대적으로 저렴한 보험료로 더 큰 보장을 받을 수 있다. 또 주계약을 ‘해지환급금 미지급형(납입기간중 0%, 납입기간 후 50%)’으로 구성해 더욱 저렴한 보험료로 가입이 가능하다.

「한화생명 암보장 더한 치매보험 2201」은 저연령보다 고연령에서 치매에 대한 보장니즈가 증가하는 점에 주목하여 경도이상 치매(CDR1 이상) 보장금액이 고연령(70세 또는 75세 중 선택) 이후 2배로 증액되도록 하는 등 고객의 라이프 사이클에 맞춰 치매보장을 강화했다. 

또 치매 발병 나이가 점차 어려지고 있다는 점에도 착안하여 15세부터 29세도 가입할 수 있도록 가입가능연령을 낮췄다. 나이가 어릴수록 저렴한 보험료로 더 큰 보장을 준비할 수 있고, 나이가 어릴수록 기대여명은 더욱 길기 때문에 치매에 대한 준비는 필수적이다.

「한화생명 암보장 더한 치매보험 2201」은 치매와 암을 경증단계인 ‘경도이상 치매(CDR1 이상)’와 ‘유사암’부터 보장받을 수 있어, 두 가지 질병에 대해 모두 폭넓은 대비가 가능한 것도 장점이다. 특히 유사암의 경우, 일반암 대비 2배의 보장금액이 설정 가능하도록 하여 경증단계 보장을 더욱 강화했다.

한화생명 성윤호 상품개발팀장은 “전연령에서 고객이 가장 걱정하는 질병 1,2위인 암과 치매를 하나의 상품으로 준비할 수 있고, 고객의 Life Cycle에 따라 보장 니즈가 증가하는 고령기에 치매보장을 강화한 상품이다”라며, “상대적으로 경증 단계인 경도이상 치매와 유사암의 보장금액을 강화한 상품인 만큼 소비자들의 니즈가 큰 암과 치매보험 시장에서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화생명 암보장 더한 치매보험 2201」의 가입가능연령은 15세에서 70세까지이다. 

#한화생명 #암 #치매 #암보장 더한 치매보험

하재화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재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