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KT-신한금융, 혁신 스타트업 발굴-‘신한 오픈이노베이션 5기’ 공동 참여KT알파·지니뮤직·스토리위즈 수요기업 참여, 미디어 분야 등 스타트업 발굴·협업

[테크홀릭] KT(대표 구현모)와 신한금융그룹과 지난해 9월 양사의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후속으로 진행되는 공동프로젝트 일환으로 혁신 스타트업 발굴을 위해 ‘신한 오픈이노베이션 5기’에 공동 참여한다고 7일 밝혔다. 

‘신한 오픈이노베이션’은 참신한 아이디어와 기술을 원하는 대기업·중견기업(기술 수요기업)과 사업 확장의 발판이 필요한 스타트업을 연결해 서로 사업을 협업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신한 오픈이노베이션'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최근 7년 이내 법인사업자면 신청이 가능하며 7일부터 내달 7일까지 한달 간 ‘신한 스퀘어브릿지’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단, 최대주주가 상장기업인 팀은 참여가 불가하다. 선발 결과는 3월 24일 발표되며, 이후 현장참여와 서면참여 등 협업 프로그램을 거쳐 6월 최종 우수팀이 선정 된다. 

'신한 오픈이노베이션'에 우수 선발된 팀에는 팀당 최대 2천만원, 총 1억8천만 원 규모의 상금이 부여된다. 공동R&D, 시제품개발 등 기술 수요기업과의 업무협업과 전담 컨설팅 등 멘토링도 지원한다.  

이번 프로그램에는 KT알파, 지니뮤직, 스토리위즈 등 KT의 3개 계열사가 기술 수요기업으로 참여한다. KT알파는 뉴커머스와 미디어 서비스, 지니뮤직은 AI 기반 음악·오디오 콘텐츠 제작 솔루션, 스토리위즈는 차세대 웹툰·웹소설 제작 분야의 공모를 진행해 해당 혁신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과 신규사업 협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KT SCM전략실장 조훈 전무는 “신한금융그룹이 진행하는 스타트업 발굴 프로젝트에 공동 참여해 의미 있는 협업 성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며, “스타트업의 혁신기술과 KT그룹의 사업역량을 기반으로 공동 사업이 진행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KT #신한금융그룹 #스타트업 #신한 오픈이노베이션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