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카드·핀테크
신한카드, 헝가리에 '빅데이터 활용 노하우' 전수

[테크홀릭] 신한카드는 기획재정부와 한국개발연구원(KDI)의 주관 하에 2022-23 해외 지식 공유 프로그램(KSP) 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18일 서울 신한카드 본사에서 헝가리 재무부, 국세청 정책실무자를 초청해 '빅데이터를 활용한 공공 정책 수립 사례'를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헝가리의 조세행정 강화 및 납세자 서비스 품질 향상 위한 빅데이터 활용 전략을 지원하고자 마련됐다.

신한카드는 이번 세미나에서 업계 선두로서의 빅데이터, 디지털 사업 역량을 소개하고 한국의 데이터 산업 동향을 설명했다. 또 헝가리 조세 행정에 실무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신한카드가 성공적으로 수행했던 공공영역의 정책 지원 데이터 사업 사례와 성과를 공유했다.

KSP사업은 기획재정부가 한국의 발전경험을 기초로 협력대상국의 경제·사회 발전을 지원하고자 마련한 경제발전경험 공유사업이다. 92개국, 12개 국제기구를 대상으로 연구 및 자문을 수행한다. 신한카드는 작년 말레이시아 대상 KSP사업에 이어 2년 연속 참여한다.

신한카드는 선도적인 데이터 분석 역량을 바탕으로 국내뿐 아니라 해외 공공기관, 민간기업을 대상으로도 데이터 사업을 활발히 펼치고 있다.

작년 미국 피스컬노트사와 글로벌 데이터 사업 협약을 추진, 금융권 최초로 미국시장 빅데이터 컨설팅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 12일에는 월드뱅크와 데이터 기반 개발도상국 ESG 경영 확산을 위한 공동연구를 수행키로 하는 등 글로벌 데이터 사업 시장 공략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다수의 정부, 공공기관 데이터 사업의 성공적인 수행을 통해 인정받은 공신력을 바탕으로, 미국‧유럽‧아시아 등 해외 데이터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한카드 #KSP사업 #헝가리 #빅데이터 활용

신한카드는 헝가리 재무부, 국세청 정책실무자를 초청, 18일 신한카드 본사에서 '빅데이터를 활용한 공공 정책 수립 사례'를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했다. 신한카드 안성희(앞줄 왼쪽 두번째) Life사업본부장, 라슬로 켈레멘(앞줄 왼쪽 세 번째) 헝가리 국세청 IT비즈니스지원팀장, 한재현(앞줄 왼쪽 다섯번째) KDI 전문연구원 등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신한카드)

하명진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명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