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KB금융, 은행·증권 복합점포 4개점 동시 오픈이촌·신사·청담역·하당 등...통합자산관리 서비스 제공

 

KB금융그룹(회장 윤종규)이 은행·증권 복합점포인 KB 골드앤와이즈 이촌PB센터와 청담역, 신사동종금센터, 하당종금센터 등 4개 지점을 동시 신규 오픈했다.

이로써 은행과 증권을 아우른 원스톱 종합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KB금융의 복합점포는 총 43개점으로 늘어났다. 특히 이번 하당종금센터 복합점포 오픈으로 수도권을 넘어 지방 대도시인 목포까지 은행과 증권의 통합자산 관리서비스 기반을 구축했다.

복합점포에서는 고객 자산을 통합 분석해 투자성향과 니즈에 부합하는 최적의 종합자산관리 솔루션을 제안한다. 이를 위해 은행-증권의 우수PB가 한 팀이 되어 다양한 은행·증권 맞춤형 상품과 부동산투자자문, 세무컨설팅, 문화프로그램 등 특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KB금융은 복합점포 4개점 오픈을 기념해 3개월 만기 원금지급형 특판 파생결합사채(DLB)를 이달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모집한다. 최고 연 2.1%, 최저 연 2.09%(세전) 수익을 제공하는 등 일반예금 대비 높은 금리 경쟁력을 갖춘 특판 상품이다.

KB금융 WM부문 총괄 박정림 부사장은 “복합점포를 통해 은행과 증권의 협업 정착과 시너지 효과 제고를 이뤄 종합자산관리에 대한 고객 니즈를 충족시켜 나갈 것”이라며 “더욱 다양한 공동영업 모델 구축을 통해 고객기반 확대에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주길태 기자  gtjoo82@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길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