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KT, 평창 일반도로서 끊김없는 5G 서비스 검증3㎞ 구간에 5G 네트워크 구축...강남역 5G 테스트베드서 표준 통신 기술 검증도

 

KT(회장 황창규, www.kt.com)가 평창 5G 규격을 기반으로 기지국간 자동 ‘핸드오버’ 기술을 개발, 평창의 3㎞ 일반도로에 5G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전 구간에서 이동성 검증을 완료했다.

이번 검증에서 KT는 5G 단말 탑재 차량을 활용해 주행 중 차량 내에서 실시간 대용량 스트리밍, 모바일 고화질 CCTV, 인터랙티브 홀로그램 서비스를 테스트해 끊김 없는 안정적 서비스가 가능함을 확인했다.

제한된 공간에서 일부 기지국을 수동 설정해 단말기의 이동성을 테스트하는 것이 아닌 3㎞에 달하는 일반도로 전 구간에서 핸드오버 시험에 성공, 관련기술이 상용화 수준에 이르렀음을 입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에 앞서 KT는 최근 5G 후보 주파수 대역인 3.5㎓의 5G 표준 기술을 적용한 기지국 장비를 활용, 서울 강남대로에 도심 테스트 베드를 구축한 뒤 대용량 다중 안테나(Massive MIMO)를 통해 고주파에서도 LTE와 동일한 전파거리 확보가 가능함을 검증하기도 했다.

전홍범 KT 융합기술원 인프라연구소장은 “이번 일반도로 검증 등 향후 다가올 자율주행 시대에 대비한 준비를 차질 없이 진행하고 있다”며 “완벽한 5G 인프라 구축으로 차별화된 5G 상용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상엽 기자  sylee@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