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KT, 대한노인요양병원협회와 간편납부 서비스 MOU맞춤형 문자메시지로 비용은 Down, 편의성은 Up

 

KT(회장 황창규)가 전자결제서비스업체 스마트로, 대한노인요양병원협회와 ‘간편납부 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KT와 스마트로는 간편납부 서비스를 통해 요양병원의 업무 효율성을 높이고, 대한노인요양협회는 이를 적극 지원키로 했다.

간편납부 서비스는 문자메시지 기반의 전자고지결제(EBPP) 서비스로, 결제 URL을 통해 청구와 수납업무를 간편하게 할 수 있다. 또한 수신자는 회원 가입이나 별도의 앱 설치 없이도 간편하게 즉시 결제가 가능하다.

요양병원 비용은 환자가 아닌 보호자가 주로 납부하기 때문에 보호자의 주소를 별도로 파악해 종이 청구서를 보내거나 전화를 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다. 수납 여부 확인과 미납 시 재청구도 업무부담을 높이는 요인이었다.

하지만 간편납부 서비스를 이용하면 청구서와 결제 URL을 문자로 손쉽게 발송하고, 수납 현황도 신속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다. 종이 청구서 대비 비용절감이 가능함은 물론이다.

수납자 역시 납부를 위해 종이 청구서를 찾는 번거로움을 덜 수 있으며, 문자에서 곧바로 결제까지 처리할 수 있어 편리하다.

KT 기업서비스본부장 이선우 상무는 “이번 MOU로 실버 산업의 큰 축인 요양병원의 업무 효율화에 기여할 수 있게 됐다”며 “대한요양병원협회와의 협업을 통해 요양병원과 환자가족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상호 윈-윈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에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김성은 기자  su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