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수능 성적표 배부, 정시 합격 위해 필요한 노하우는?
수능 성적표 배부 (사진=YTN 화면 캡처)

 

올해 수능 성적표 배부가 시작됐다. 

 

한국교육과정평가원에서는 오늘(12일)부터 수능 성적표 배부에 나섰다. 수능 성적표는 온라인을 통해 확인하거나 이메일을 통해 받아볼 수 있다.

 

특히 수능 성적표 배부 후 가장 중요한 것은 원서 지원이다. 모집 인원과 미달인원 등을 꼼꼼히 따지고 상향지원 또는 하향지원을 해야할지 고민해야 하기 때문이다.

 

정시에서는 각 대학별 영역 가중치를 살펴봐야 한다. 특히 영어영역이 올해부터 절대평가로 채점되면서 변수에 더 많은 주의가 필요하다.

 

서울대는 영어영역 2등급부터 0.5점씩 차등으로 감점을 하고, 연세대는 등급별 환산 점수를 활용한다. 고려대는 2등급은 -1점, 3등급부터 2점씩 차등 감점을, 서강대와 성균관대는 등급별 최대 100점 가산을 한다. 한양대는 등급별 환산 점수를 활용하며 중앙대는 등급별 최대 20점 가산을 하며, 이화여대와 경희대, 서울시립대는 등급별 환산점수를 활용한다. 그 외 지방국립대는 강원대(춘천), 충북대, 전남대, 경북대, 경상대, 부산대, 제주대는 등급별 환산 점수를 활용한다. 인천대는 등급별 최대 30점 가산, 5등급 0점 그리고 6등급부터는 최대 30점 감점을 한다.

이재한 기자  leejaehan@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