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박근혜 30년 구형, 신동욱 총재…“진실에 대한 반역입니다. 역사에 대한 반역입니다”

사진=신동욱 트위터

박근혜 전 대통령이 징역 30년을 구형 받자 공화당의 신동욱 총재가 이를 비판해 주목 받았다.

신 총재는 지난 27일 자신의 트위터에 "檢, 박근혜 대통령 "징역 30년·벌금 1185억 원"이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다.

신 총재는 "구형, 법치참사의 극치 꼴이고 박근혜 죽이기의 극치 꼴"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권력의 시녀 광견병 걸려 날뛰는 꼴이고 박영수 특검 살기위한 최악의 몸부림 꼴"이라며 "진실에 대한 반역입니다. 정의에 대한 반역입니다. 역사에 대한 반역입니다. 조국에 대한 반역"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검찰은 최종 의견 진술과 함께 박 전 대통령에게 징역 30년형과 벌금 1185억을 구형했다.

검찰은 "피고인은 헌정 사상 최초로 파면되면서 대한민국 헌정사에 지울 수 없는 오점을 남겼다"고 지적했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