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여성비하 논란 탁현민, 신동욱 총재…“성폭행 성추행 성희롱 원산지 꼴”

사진=신동욱 트위터

공화당의 신동욱 총재가 여성 비하 논란으로 비판을 받아온 탁현민 청와대 의전비서관실 선임행정관에 대해 언급해 네티즌들의 관심을 받았다.

신 총재는 지난 2일 자신의 트위터에 “미투 운동 욕보인 꼴이고 미투 운동 찬물 끼얹은 꼴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입은 하나 말은 열개인 꼴이고 뻔뻔함은 일본순사 보다 더한 꼴이다. 문재인 정권의 최순실 꼴”이라고 덧붙였다.

또 “탁현민이 성폭행 성추행 성희롱 원산지 꼴이다”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앞서 탁 선임행정관은 지난 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여기(청와대)에 있는 동안은 과거에 밝힌 사실과 사과 이외에 저를 위한 변명이나 해명을 할 생각이 없다"고 말했다.

그는 "저의 부적절한 사고와 언행을 깊이 반성 한다"며 "현재 저의 가치관은 달라졌지만 당시의 그릇된 사고와 언행을 반성하고 사과드린다"고 했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