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박중현 교수 성추행 논란, 신동욱…“연극영상학과 아니라 명지대학 성추행학과 꼴”

사진=신동욱 트위터

명지전문대 연극영상학과 박중현 교수의 성추행이 충격을 주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공화당의 신동욱 총재가 박중현 교수에 일침을 가했다.

신동욱 총재는 지난 4일 자신의 트위터에 "박중현 교수 '성추문 논란' 사과, 탁현민 보단 양반인 꼴이고 탁현민 보단 양심 꼴이다. 제2의 이윤택 꼴이고 고은과 도긴개긴 꼴"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교수에 대한 엄격한 관리 필요한 꼴이고 연구실이 안마방 꼴이다. 명지대학도 공범자 꼴이고 X보다 못한 행동 꼴이다. 연극영상학과 아니라 명지대학 성추행학과 꼴"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박중현 교수는 수시로 여학생들을 안마방으로 불러 안마를 시키고 허벅지에 손을 넣게 하는가 하면 모두가 보는 앞에서 여학생 가슴을 만지는 등의 성추행을 저질렀다.

뿐만 아니라 BB탄 총을 들고 다니며 학생들에게 쏘고 다니거나, 남학생의 머리채를 잡아당겨 고개를 젖힌 뒤 술병을 꽂아서 강제로 마시게 하는 등의 행동도 밝혀져 네티즌들을 경악하게 만들었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