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한국야쿠르트 사회복지재단, 홀몸노인 돌봄사업 확대

 

한국야쿠르트(대표이사 김병진)는 14일 ‘한국야쿠르트 사회복지재단’의 홀몸노인 돌봄사업을 확대하고 고령화 시대에 필요한 복지 지원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한국야쿠르트 사회복지재단은 이를 위해 홀몸노인 돌봄사업 예산을 지난해보다 3억원 가량 늘려 12억원으로 증액했다. 또한 사업 전문성 향상과 함께 지자체, 관공서, 사회단체 등 관계기관과의 협업을 강화해 지원 대상 확대와 다양한 분야의 복지 증진에 나설 계획이다.

한국야쿠르트는 지난해 30억원의 출연금으로 사회복지재단을 설립하고 홀몸노인 돌봄 등 노년층 복지 증진에 집중해왔다.

전국 3,300여명의 홀몸노인에게 1년간 제품전달과 안부를 살피는 활동을 병행하면서 86만여개의 발효유 제품을 제공해 건강 돌보미 역할을 수행했다.

한경택 한국야쿠르트 사회복지재단’ 이사장은 “지난 1년간 지역사회에서 소외된 노년층의 어려움을 덜어내기 위한 노력을 기울여왔다”며 “올해는 예산 확대, 관계기관 협업을 통해 전문성을 강화하고 나눔 문화 확산에 더욱 기여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한편 한국야쿠르트는 지난 1994년부터 야쿠르트 아줌마와 함께 홀몸노인의 건강과 안부 확인에 앞장서왔다. 지난해에는 독거노인 보호 유공단체로 선정돼 보건복지부장관으로부터 표창을 받는 등 오랜기간 홀몸노인 돌봄활동의 사회적 중요성을 대내외에 전파해 오고 있다.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