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실시간 핫이슈
한국외대 미투 가해 의혹 교수 사망, 누리꾼들…“원인 철저하게 조사해야”

사진=한국외대 홈페이지

'미투' 운동의 가해자로 지목된 한국외대 교수가 숨진 채 발견돼 세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17일 한국외대에 따르면 최근 SNS를 통해 학생들을 성추행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던 교수가 이날 사망했고, 이에 관해 경찰이 자세한 사항을 조사 중이다.

해당 교수의 사망으로 인해 한국외대는 최근 진행 중이었던 교수에 관한 조사를 중단할 예정이다.

한편 최근 한국외대 재학생들은 SNS를 통해 해당 교수가 학생들 앞에서 "남자친구랑 옷을 벗고 침대에 누워본 적이 있나" "다리가 늘씬한 게 시원해서 보기 좋다" 등 부적절한 발언을 해왔다고 폭로했다.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무지개***) 정신질환이 있었던 걸까?” “(iyb***) 가족들 마음은 찢어질 듯” “(qwe****) 원인 철저하게 조사해야” “(nbxz***) 무슨 사연으로”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어진 기자  eojin_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