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현대건설, 복합개발사업 적극 추진...‘디벨로퍼’로 체질 개선한국자산관리연구원과 사업 발굴·기획·컨설팅·홍보 등 협력

 

현대건설이 시공 중심의 사업에서 벗어나 디벨로퍼로 도약하기 위한 주목할 만한 발걸음을 내딛었다.

현대건설(대표이사 박동욱)은 지난 18일 서울 본사에서 한국자산관리연구원과 복합개발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MOU를 통해 현대건설과 한국자산관리연구원은 복합개발사업 사업 발굴·추진, 시행사업 홍보·마케팅 지원, 개발기획 컨설팅 및 자문 제공 등 제반 사항에 합의했으며 향후 복합개발 우량 사업지 발굴과 추진에 적극 협력키로 했다.

현대건설은 수도권 및 지방 부동산시장 양극화, 공공택지 물량감소 등의 시장환경을 극복하기 위해 정부, 지자체, 민간의 유휴부지를 활용한 복합개발사업의 추진을 적극 모색하고 있는데 국내 부동산 컨설팅 분야 선두주자인 한국자산관리연구원의 협력으로 사업 추진 기회가 대폭 확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시공위주의 기존 사업에서 벗어나 디벨로퍼로서 체질 개선을 이뤄 시행 부가수익 확보에 적극 나설 방침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시공 기술력에 더해 대규모 공모사업을 통한 풍부한 자체 개발사업 수행경험을 가진 현대건설과 한국자산관리연구원의 개발기획 컨설팅 능력 및 네트워크가 큰 시너지를 발휘할 것”이라며, “한층 효과적·적극적으로 우량 유휴부지의 복합개발 사업을 발굴·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재운 기자  cloud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