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구본준 LG 부회장, “미래사업 핵심 역량 반드시 확보해야”5월 LG 임원세미나서 강조, 경영진 주도로 LG사이언스파크서 성공사례 창출 당부

 

LG가 15일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최고경영진과 임원 400여명이 모인 가운데 5월 임원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구본준 LG 부회장은 “지난달은 LG사이언스파크가 오픈한 뜻깊은 달이었다”며, “LG의 미래를 책임질 수 있는 많은 성공 사례를 만드는데 경영진들이 적극적으로 주도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구 부회장은 “지난달 인수를 결정한 오스트리아 ZKW는 자동차용 헤드램프 분야의 글로벌 선도 기업으로, 자동차 부품 사업의 시장 선도를 앞당길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LG의 미래 사업을 위한 핵심 역량은 내외부의 힘을 모아 키우고, 필요하다면 선제적으로 투자해 반드시 확보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지난달 LG전자와 LG는 ZKW를 약 1조4,440억원에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LG는 ZKW 인수를 통해 자동차 부품 사업의 포트폴리오 강화는 물론, 차세대 융복합 제품 개발 등을 통해 미래 자동차 부품 사업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구 부회장은 또 “비록 경제·통상 환경의 불확실성이 크고 일부 사업은 경영 여건이 어려워지고 있지만 이를 체질 개선과 사업구조 고도화의 기회로 삼는다면 새로운 성장 발판을 만들어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구 부회장은 “근로시간 단축 등 노동 환경 변화가 일하는 방식을 혁신하는 전기가 될 수 있도록 경영진이 적극 이끌어 달라”고도 전했다.

한편 이날 임원세미나에서 LG는 국제거래통상법 전문가인 장승화 서울대 법학부 교수를 특별강사로 초청해 최근의 글로벌 무역 환경 변화에 따른 대응 전략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재운 기자  cloud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재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