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농어촌公, 가족의 달 기념 유공 국무총리 표창일·가정 양립 통한 직원 삶의 질 향상 기여 공로 인정

 

한국농어촌공사(사장 최규성)가 15일 열린 ‘2018년 가정의 달 기념식’에서 가족친화경영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 받아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지난 2014년 가족친화경영대상, 2015년 가족친화우수기업 장관 표창에 이어 세 번째 수상이다.

현재 농어촌공사는 다양한 가족친화제도를 도입해 직원들이 일과 가정을 양립할 수 있는 다양한 제도를 운용하고 있다. 시간선택제, 시차출퇴근제, 원격근무제 등 유연근무제를 실시 중이며 연차휴가제도 사용자 중심으로 개선했다.

또한 임신, 출산, 육아 등 가족의 생애주기에 맞춘 지원제도를 구축하고 남성의 육아휴직 활용을 독려하는 등 양성평등에 기초한 가족친화정책도 추진해왔다.

아울러 1페이지로 보고하는 ‘원 페이지’ 보고 활성화, 전자·영상회의와 모바일 인트라넷 구축 등 일하는 방법의 혁신으로 대국민 서비스의 질을 개선하고 직원역량 강화를 위한 직장문화를 조성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최규성 사장은 “직원이 행복한 직장을 만들고, 이를 바탕으로 농어업인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만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길태 기자  gtjoo82@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길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