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증권
NH투자증권, AI로 전 증권사 리서치 보고서 자동 분석투자금액 50%는 발행어음 CMA에 투자돼 안정적 운용 가능

[테크홀릭] NH투자증권이 전 증권사 리서치 보고서를 분석해 매일 1개의 종목을 추천해주는 알고리즘 ‘올댓 A.I 리포트’ 서포트를 선보인다고 13일 밝혔다.

올댓 A.I 리포트란 증권사에서 발표하는 리서치 보고서를 머신러닝(Machine Learning) 기법을 활용해 분석해 종목을 선정하는 서비스다. 이는 긍정적 의견의 리서치 보고서가 발표된 직후 해당 기업이 단기간에 급등하는 경우가 많은 주식 시장의 현상에서 착안해 개발됐다.

또한 이 서비스는 단기간 상승을 기대하고 선정된 종목이기 때문에 최대 5일 보유 후 매도하게 되며, 최대 5개 종목까지만 포트폴리오에 담을 수 있다. 투자금액의 50%는 현금성 자산으로 보유하게 돼 연 1.80%의 발행어음 CMA로 안정적인 운용이 가능하다.

아울러 올댓 A.I 리포트는 NH투자증권의 QV 및 나무(NAMUH) 모바일 앱의 알고리즘 마켓에서 가입 가능하며, 최소 투자금액은 200만원이다. 서비스 가입은 무료이고, 주식 매매 수수료는 별도 부과된다.

전태희 NH투자증권 WM Digital플랫폼부 RA사업추진팀장은 “매일 쏟아지는 수많은 데이터와 투자정보를 개인이 수집하고 분석해서 투자 판단을 내리는 것은 한계가 있다”며 “알고리즘은 국내외 시장을 쉬지 않고 모니터링 하기 때문에 투자자의 시간과 노력을 줄여주고 개인이 놓치기 쉬운 시장의 변화까지 전략에 반영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