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종합
CJ그룹 "아시아나항공 인수 의사 없다"

[테크홀릭] CJ가 아시아나항공 인수계획이 없다고 밝혔다.

박근희 CJ그룹 부회장은 23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과 중견그룹 전문 경영진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정책간담회에서 아시아나항공 인수 가능성을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아예 없다"고 확언했다.  

CJ그룹 경영진이 아시아나항공 인수와 관련해 입장을 밝힌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CJ그룹은 물류와의 시너지 효과를 염두에 두고 아시아나항공 인수설이 꾸준히 흘러나왔다.

앞서 금호아시아나그룹이 아시아나항공 매각을 결정하자 CJ그룹외에도 SK그룹, 한화그룹, 롯데그룹, 애경그룹 등이 유력한 인수후보로 거론돼 왔다. 

한편 CJ그룹 외에도 한화그룹과 롯데그룹도 인수 의사가 없다고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아시아나항공은 오는 7월에 매각 예정이다. 

김성은 기자  sukim@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