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미래에셋자산운용, '스마트알파펀드' 설정액 2000억 돌파

[테크홀릭] 미래에셋자산운용이 12일 채권 이자수익과 주식 페어트레이딩 전략을 병행하는 미래에셋스마트알파펀드 설정액이 2000억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미래에셋자산운용에 따르면 이 펀드는 지난해 11월말 설정 후 꾸준히 자금이 들어와 현재 설정액 2200억원을 기록 중이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이 펀드가 지역금융기관도 가입할 수 있어 최근 극심한 시장 변동성 상황에서도 안정적 수익을 추구하는 기관 투자 수요까지 흡수할 수 있었다고 설명한다. 이 펀드 채권 전략에 70~80%, 주식전략이 20~30%를 투자한다.

채권은 주로 만기 1년 수준의 국채, 통안채를 비롯한 단기채권에 투자하고 있다. 또, 채권형 ETF, 정기예금 등 상대적으로 금리가 높은 채권형 투자자산도 활용한다. 주식 투자는 통계적으로 검증된 페어(2개 종목) 간 차익거래를 통해 수익을 추구하는 페어트레이딩 전략을 사용한다.

기업 합병이나 분할, 유상증자 등이 발생할 때에도 주식 교환비율, 증자 가격, 공개 매수가격 등에 기초해 이벤트 페어트레이딩을 실시하거나 공모주, 블록딜에도 참여한다.

지난 11일 기준 작년 말 설정 이후 누적 수익률은 1.80%로, 연환산 수익률은 3.30% 수준이다. 특히, 5월 한 달간 코스피 지수가 8.01%p 하락했을 때에도 0.13%p 수익을 내며 안정적 수익구조를 보였다고 미래에셋자산운용 측은 밝혔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펀드가 인기를 끌면서 미래에셋스마트알파펀드 전략을 기초로 기대수익을 한층 높인 미래에셋스마트알파플러스펀드도 지난 5월 출시했다. 국내 상장 부동산 및 인프라펀드, 리츠에 투자하는 대체투자 전략, ELB와 DLB를 복제하는 구조화상품 전략을 비롯, 국내 헤지펀드에 재간접으로 투자하는 등 플러스 전략들을 더해 추가수익을 확보하는 펀드다.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