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우리은행, 통신사 거래정보 활용 '우리 비상금 대출' 출시

[테크홀릭] 우리은행은 소득 정보가 없거나 금융 거래 이력이 부족해 은행권 대출이 어려운 고객을 위해 통신사 거래정보로 신용평가를 하는 1년 만기 마이너스통장 '우리 비상금 대출'을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우리 비상금 대출 고객 신용평가시 통신 3사(SKT·KT·LGU+)에서 제공하는 휴대전화 기기정보·요금납부 명세·소액결제 명세 등을 바탕으로 신용평가사에서 산정한 '통신사 신용등급'을 활용한다.

대출한도는 통신사 신용등급에 따라 최대 300만원이다.  11일 기준 최저 대출금리는 3.84%이고, 통신사 신용등급에 따라 금리를 최대 0.50% 포인트 우대한다.

우리은행 입출금 계좌를 보유하고 본인 명의 휴대전화를 통신 3사에서 이용 중인 개인 고객은 소득정보나 직장정보를 입력하지 않고 우리은행 간편뱅킹 앱 '위비뱅크'에서 대출받을 수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통신사, 전자상거래 정보 등 비금융정보를 활용해 비대면 신용대출에 대안 신용평가 모형을 적용하겠다"며 "앞으로 금융 플랫폼 회사와의 제휴를 통해 많은 고객이 비대면 신용 대출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창환 기자  shineos@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