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삼성중공업, 2255억원 규모 LNG운반선 수주-올해 목표 46% 달성

[테크홀릭] 삼성중공업은 16일 아시아 지역 선주로부터 2255억원 규모의 LNG운반선 1척을 수주, 2021년 10월까지 인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삼성중공업은 이번 계약을 포함해 올해 LNG운반선 11척, 원유운반선 4척, FPSO 1기 등 총 19척, 36억 달러의 수주 실적을 기록 중이다. 이는 올해 수주 목표 78억 달러의 46%에 달한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앞선 기술력을 바탕으로 향후 발주 예정인 카타르, 모잠비크 등대규모 프로젝트도 적극 공략해 LNG운반선 시장에서의 주도권을 계속 확보, LNG관련 글로벌 톱 티어(Top-tier)의 위치를 공고히 하겠다”고 말했다.

삼성중공업은 아시아 지역 선주로부터 2255억원 규모의 LNG운반선 1척을 수주했다.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LNG선(사진=삼성중공업)

이상건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