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보험
KB손해보험, 신속한 고속도로 사고대응 위한 ‘사고정보 실시간 공유 및 사고예방 MOU’국토교통부·한국도로공사와 보험사로 접수되는 사고·고장 정보 한국도로공사와 실시간 공유

[테크홀릭] KB손해보험(대표이사 사장 양종희)은 6일 경기도 성남시에 위치한 한국도로공사 교통센터에서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 및 한국도로공사(사장 이강래)와 고속도로 교통사고 발생 시 보험사에 접수된 사고 및 고장 정보를 실시간으로 공유하는 ‘사고정보 실시간 공유 및 사고예방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날 협약식은 KB손해보험 자동차보상본부장 서명희 상무와 국토교통부 종합교통정책관 김상도 국장, 한국도로공사 김경일 교통본부장을 비롯해 협약에 공동으로 참여하는 삼성화재, 현대해상, DB손해보험 임직원 등 정부기관 및 4대 주요 손보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이 날 체결된 주요 협약으로는 고속도로 교통사고 및 고장사고 보험사 접수 시 2차 사고 예방을 위한 사고정보 실시간 공유 및 정보 공유를 위한 전용 시스템 구축 등이다.

현재 고속도로 긴급상황(사고, 고장 등) 시 접수되는 대부분(80% 수준)의 정보는 보험사에 우선적으로 접수되고 있는 상황이다. 따라서 이번 협약을 통해 해당 정보를 한국도로공사와 실시간으로 공유함에 따라 2차 사고 예방은 물론 원활한 교통 흐름을 보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향후 전용 시스템이 구축되면 고속도로에서 긴급상황 발생시 보험사로 접수되는 사고시간, 사고위치, 차량명, 전화번호 등의 10개 정보를 한국도로공사에 공유하고 정보를 받은 한국도로공사에서는 안심문자 발송 후 긴급 대피콜을 통해 2차 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행동요령 등을 안내하게 된다. 또한 CCTV확인, 순찰 출동, 긴급견인 등의 후속 안전조치도 실시된다.

협약식에 참석한 KB손해보험 자동차보상본부장 서명희 상무는 "고속도로에서 사고 또는 고장 발생시 통상 2차 사고가 대형사고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다"며, "향후 한국도로공사와 상호 간 긴밀한 협조를 바탕으로 국민들의 사고예방 및 교통 안전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고속도로 사고대응 #사고정보 실시간 공유 #손해보험

KB손해보험은 6일 오전, 경기도 성남시 한국도로공사 교통센터에서 국토교통부 및 한국도로공사와 고속도로 교통사고 발생시 보험사에 접수된 사고 및 고장 정보를 실시간으로 공유하는 ‘사고정보 실시간 공유 및 사고예방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 KB손해보험 자동차보상본부장 서명희 상무(우측 첫번째), 국토교통부 종합교통정책관 김상도 국장(좌측 세번째), 한국도로공사 김경일 교통본부장(우측 세번째) 및 참여 보험사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B손해보험)

허정선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정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