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아모레퍼시픽, 알리바바와 업무협약...중국최대 B2C쇼핑몰 티몰 활용 극대화
찰스 카오 아모레퍼시픽 중국법인장(왼쪽)과 마이크 후 알리바바그룹 티몰 소비재 사업부문 대표. (사진=아모레퍼시픽)

[테크홀릭] 아모레퍼시픽그룹은 알리바바 그룹과 11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빅데이터에 기반한 소비자 연구와 신제품 개발을 위해 긴밀하게 협력하기로 했다.또 항저우시 알리바바 시시단지 인근에 협업 사무소인 ‘A2 항저우 캠프’를 열고, 알리바바 그룹의 '티몰 이노베이션 센터'와 협업을 강화하기로 했다. .

찰스 카오 아모레퍼시픽 중국법인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중국 뷰티 시장에서 제품 혁신과 디지털 마케팅의 중요성이 더욱더 커지고 있다”며 “중국 소비자 니즈를 정확하게 반영한 제품 출시는 물론 궁극적으로는 연구·개발부터 생산, 마케팅에 이르는 전 과정을 디지털화 할 것”이라고 말했다.

티몰과는 신제품 선론칭과 온·오프라인을 연계한 스마트 매장 확산을 위해 협력한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중국 최대 B2C 쇼핑몰인 티몰을 단순 판매 채널을 넘어 브랜드와 소비자를 연결하는 통합 브랜드 마케팅 플랫폼 강화해 운영할 방침이다.

마이크 후 알리바바그룹 티몰 소비재 사업부문 대표는 "이번 업무협약 체결로 양사는 협력의 새로운 가능성을 열었다"면서 "협력을 통한 혁신을 지속해 중국 소비자에게 더욱 우수한 제품과 소비 경험을 제공하겠다"라고 밝혔다.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