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게임 IT
KT, 개인정보 보안 위해 지난 10월 아이폰에 이어 안드로이드폰에도 적용전국 KT WiFi에 적용 완료··· 갤럭시 S10 단말을 시작으로 확대 예정

[테크홀릭] KT(회장 황창규)는 15일 와이파이(WiFi) 접속 시, 가입자 정보 유출을 막는 ‘IMSI 프라이버시(International Mobile Subscriber Identity Privacy)’ 기능을 국내 최초로 안드로이드폰에 적용했다고 밝혔다. 

IMSI는 국제적으로 이용하고 있는 가입자 고유의 식별번호로, IMSI 프라이버시 기능은 WiFi에 접속할 때 가입자 고유 정보를 암호화하여 단말과 WiFi 무선송수신장치(AP) 간에 공유하는 기술을 말한다.

KT는 인터넷국제표준화단체(IETF)에서 WiFi IMSI 암호화 기능을 필수 기능으로 요구하고 있지 않음에도, 고객의 개인 정보를 보호하기 위해 국제표준화단체(3GPP)의 IMSI 프라이버시 고도화 규격을 채택해 기술을 개발했다.

IMSI 프라이버시 기능을 적용함에 따라, KT 고객은 전국 13만개의 KT 와이파이 존에서 KT 와이파이와 KT 기가 와이파이 등에 접속할 경우, 더욱 강화된 개인 정보 보안 환경에서 안전하게 WiFi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지난해 KT가 세계 최초로 상용화 한 최신 규격의 와이파이6(802.11ax)의 10 기가 와이파이(10 GiGA WiFi)가 설치된 스타벅스 리저브와 수원 KT 위즈파크에서도 자동으로 적용된다.

현재 삼성 갤럭시S10 LTE와 갤럭시S10 5G 단말에서 구글의 최신 운영체제(OS)인 ‘안드로이드10 OS’로 업데이트 하면 별도의 설정 없이 IMSI 프라이버시 기능이 적용된다. 향후 갤럭시노트10을 비롯해 신규로 출시된 단말에 확대 적용되며, LG전자 스마트폰은 내년에 ‘안드로이드10 OS’ 적용 단말에서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KT 5G사업본부장 박현진 상무는 “KT는 ‘고객 최우선’을 핵심가치로 고객 개인 정보 강화에 힘을 쏟고 있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고객이 만족할 수 있는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KT #와이파이 #안드로이드폰

KT는 와이파이(WiFi) 접속 시, 가입자 정보 유출을 막는 ‘IMSI 프라이버시(International Mobile Subscriber Identity Privacy)’ 기능을 국내 최초로 안드로이드폰에 적용했다고 15일 밝혔다. KT 직원들이 IMSI 프라이버시 기능이 적용된 갤럭시S10 5G 스마트폰을 들고 와이파이를 이용하고 있다.(사진=KT)

김태순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