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카드·핀테크
KB국민카드, 홈코노미 관련 빅데이터 분석…식재료 새벽 배송 1년새 4배로 급성장

[테크홀릭] 최근 1년새 식재료 새벽 배송 이용건수가 4배 이상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집에서 보내는 시간을 가사 활동만을 위해 쓰기 보다는 여유롭게 즐기려는 인식이 확산되면서 '홈코노미(Home+Economy)' 업종이 급성장 하고 있기 때문이다.

KB국민카드는 26일 일상용품 배송, 집안·차량 관리, 홈엔터테인먼트 등 홈코노미 관련 3개 업종의 결제 건수와 이용자 현황 등을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분석은 지난해 1·4분기부터 올해 2·4분기까지 분석 대상 3개 업종에서 25세 이상 54세 이하의 KB국민카드 고객이 신용카드와 체크카드로 결제한 약 1064만 건의 카드 이용 데이터와 분석 대상 업종 이용 경험이 있는 고객 12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모바일 설문조사를 바탕으로 진행됐다.

식재료, 도시락, 간편식 등의 새벽 배송과 대형마트 온라인 배송을 포함한 '일상용품 배송' 업종의 경우 지난해 1·4분기 대비 올해 2·4분기 전체 이용 건수는 51.4%, 일평균 결제 건수는 49.8% 증가했다.

이 업종에서 최근 성장세가 가장 두드러진 곳은 일평균 결제 건수가 4배(414.1%) 이상 증가한 '식재료 새벽 배송'이로 집계됐다. 이어 △도시락 배송(70.2%) △이유식 배송(35.8%) △간편식 배송(19.7%) △대형마트 온라인 배송(6.4%) 순으로 결제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는데, 상대적으로 대형마트 온라인 배송의 성장세가 정체된 모습을 보였다.

일평균 결제 건수는 여전히 대형마트 온라인 배송이 4000건 이상으로 가장 많았지만 식재료 새벽 배송이 일평균 3000건에 육박하며 67.5% 수준으로 크게 성장한 것은 눈에 띄는 대목이다.

특히 식재료 새벽 배송은 일평균 결제 고객 수 증가 폭(431.8%)이 일평균 결제 건수 증가 폭(414.1%) 보다 높게 나타나 기존 고객의 이용 횟수 증가를 바탕으로 성장하는 다른 업종과 달리 신규 고객 증가가 업종 성장을 견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상용품 배송과 관련해 카드 결제가 가장 많은 시간대는 전체의 9.8%를 차지한 오후 10시대였다. 이어 오후 9시대(7.5%)와 오후 11시대(6.7%) 순으로 결제가 많은 것으로 나타나 오후 9시부터 11시까지 3시간 동안 집중됐다.

식재료 새벽 배송도 비슷한 모습을 보여 오후 10시대에 전체 결제의 16.2%가 발생했고 △오후 9시대(10.7%) △오후 7시대(8.5%) △오후 8시대(8.4%) 순으로 카드 결제가 많았다.

반면 대형마트 온라인 배송의 경우 오전 시간대와 저녁 시간대로 양분되는 모습을 보였다. 세부적으로 △오전 10시대(8.0%) △오후 11시대(7.2%) △오전 11시대(7.0%) △오전 9시대(6.6%) △오후 10시대(6.5%) △오후 9시대와 정오 시간대(각 5.9%) 순으로 카드 결제가 많았다.

출장 세차, 출장 청소, 아이 돌봄 서비스 등 '집안·차량 관리' 업종의 경우 일평균 결제 건수가 2배 늘었다. 업종 성장세를 이끈 분야는 일평균 결제 건수가 392.7% 증가한 '출장 세차·자동차 관리'였다. 이용 건수가 가장 많았던 분야는 올해 2만7000여건으로 전체의 68.1%를 차지한 '출장 청소'였다.

홈엔터테인먼트 업종의 경우 올해 2·4분기 일평균 결제 건수가 지난해 1·4분기 보다 82.9% 증가했다. 동영상 콘텐츠가 408.3% 증가하며 압도적인 성장세를 보였고 이어 △도서 콘텐츠(89.8%) △음악 콘텐츠(27.3%) △게임 콘텐츠(4.2%) 순으로 이용이 늘었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업종 유형을 불문하고 최근 홈코노미 관련 업종의 빠른 성장에는 디지털 기술 발달과 함께 개인의 여유를 찾을 수 있다면 일상 생활 서비스에 비용을 기꺼이 지불할 가치가 있다는 소비자들의 인식 증가와 편리함을 찾는 트렌드 변화가 복합적으로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며 "모바일과 동영상에 익숙한 밀레니얼 세대가 경제 활동의 새로운 축으로 자리잡고 여유 시간을 집 밖이 아닌 집에서도 즐길 수 있다는 인식이 확산되는 만큼 식재료 배송, 집안·차량 관리 서비스 외에 디지털 콘텐츠를 중심으로 한 홈엔터테인먼트 업종의 지속적인 성장이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국민카드 #홈이코노미 #빅데이터

김성은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