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정책 정책
한국은행, '우한 폐렴' 확산에 "금융·경제 24시간 모니터링" 위해 대책반 구성이주열 한은 총재, '우한폐렴 대책반' 구성 지시

[테크홀릭] 이주열 한은 총재는 28일 오전 집행간부회의를 열고 최근 확산되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폐렴)에 체계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대책반을 구성을 지시했다. 윤면식 한은 부총재가 대책반을 이끌고 부총재보, 주요 국실장 등이 참여한다.

대책반은 국외 사무소와 연계해 국제금융시장 동향을 24시간 모니터링하고 우한폐렴 전개 상황, 국제금융시장 동향, 우리 금융경제에 미치는 영향 등을 점검한다.

또 대책반은 신종 코로나 확산으로 커질 수 있는 운영리스크에 대응해 전개 상황별 시나리오에 따른 업무 계획을 세운다. 우한폐렴 확산으로 일부 한은 직원이 출근을 못 하거나 특정 한은 건물이 폐쇄되는 상황 등을 대비하겠다는 취지다.

한은은 "정부와 관련 정보를 공유하면서 긴밀히 협력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국은행 #우한폐렴 #금융 #경제 #모니터링 #대책반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사진=위키백과)

이승훈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