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삼성중공업, 6억달러 규모 대형 FLNG선 '두아' 말레이시아로 출항2014년 16억 달러에 수주-설계부터 시운전까지 전 과정 총괄

[테크홀릭] 삼성중공업이 18일 제작한 부유식 LNG 생산설비(FLNG)인 두아(DUA) FLNG가 말레이시아로 출항했다.

두아 FLNG는 삼성중공업이 2014년 2월 말레이시아 국영 에너지기업인 페트로나스로부터 16억 달러에 수주한 해상 설비다. 길이 393m, 폭 64m로 축구경기장 3개를 직렬로 나열한 것과 크기가 비슷하다. 전체 무게는 13만1천300t에 이른다.

삼성중공업은 설계, 구매, 생산, 시운전까지 전 과정을 총괄했다. 지난해 11월 명명식에는 방한한 마하티르 총리 부부가 참석하기도 했다.

두아 FLNG는 말레이시아 동부 사바주 코타키나발루 해안에서 140㎞ 떨어진 로탄 해상가스전까지 말레이시아 해군 호위를 받고 이동한다.

해상 시운전을 거쳐 로탄 가스전에서 올해 11월부터 매년 150만t의 LNG를 20년간 생산, 정제한다.

FLNG(Floating Liquefied Natural Gas)는 해상에서 천연가스를 생산·액화·저장·운송까지 할 수 있는 부유식 종합설비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두아 FLNG를 완벽한 품질로 계획한 일정에 맞춰 인도했다"며 "독보적인 기술력으로 FLNG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삼성중공업 #LNG #FLNG #생산설비 #두아 #말레이시아

삼성중공업이 제작한 부유식 LNG 생산설비(FLNG)인 두아(DUA) FLNG가 18일 거제조선소에서 말레이시아로 출항하고 있다.(사진=삼성중공업)

전수일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