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핀테크 은행·그룹
KB국민은행, SK 지분 전량 매각-5000억원 안정적 자본 확보

[테크홀릭] KB국민은행이 24일 블록딜(시간외 대량매매) 형태로 SK㈜ 주식 175만75주(2.49%)를 외국계 기관 투자자에 처분했다. 가격은 주당 28만원 수준으로 5천억원 상당의 현금을 확보했다.

2011년 SK㈜ 지분 매입 당시 가격 2천억원에 비하면 3천억원가량의 차익을 얻게 됐다.

당시 국민은행은 지주사 체제로 전환하는 과정에서 발생한 자사주를 SK텔레콤이 보유한 SK C&C 주식과 맞교환했고, 이후 SK그룹이 지주사 체제로 전환하기 위해 SK㈜와 SK C&C를 합병하면서 국민은행이 가진 SK C&C 주식은 SK㈜ 주식이 됐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금융시장 변동성 등을 고려해 안정적인 자본관리 차원에서 매각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SK㈜ 주가는 최근 뚜렷한 상승세를 보였다. 자회사인 신약 개발사 SK바이오팜의 상장에 대한 기대감이 주가를 끌어올렸다.

전날 종가는 30만9천500원으로, 이달 1일 24만3천원에 비해서도 약 27%가 올랐다. 이날은 블록딜 소식으로 7.43% 하락한 28만6천500원으로 마감했다.

#국민은행 #SK #지분 #전량매각

이창환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