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SPC그룹 ‘에그슬럿’ 딜리버리 서비스 론칭

[테크홀릭] SPC그룹이 운영하는 에그슬럿이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에 발맞춰 딜리버리 서비스를 론칭한다. 

‘에그슬럿 딜리버리 서비스’는 SPC그룹의 통합 멤버십 ‘해피포인트’에서 운영하는 딜리버리앱 ‘해피오더’와 ‘쿠팡이츠’를 통해 이용 가능하다. 배달 가능 지역은 에그슬럿 코엑스점 인근으로 ‘해피오더’는 반경 2Km(일부 지역 제외), ‘쿠팡이츠’는 반경 3Km까지 가능하다.  

배달 가능 제품은 대표 메뉴인 페어팩스를 비롯해 샌드위치 5종, 슬럿, 그리고 오렌지 주스 등 음료 3종이다. 1만 5천원 이상 주문 시 이용 가능하며 배달비는 ‘해피오더’ 4천원, ‘쿠팡이츠’ 5천원이다.

또한 ‘해피오더’ 앱에서 원하는 제품을 미리 주문·결제한 후 에그슬럿 매장 에서 대기없이 바로 제품을 수령할 수 있는 ‘바로픽업 서비스’도 운영한다. 

에그슬럿은 딜리버리 서비스 론칭을 기념해 배달비 무료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해피오더’는 13일까지, ‘쿠팡이츠’는 14일까지 적용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SNS 계정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에그슬럿 관계자는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 및 언택트 소비 트렌드 확대에 따라 비대면 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해 딜리버리 서비스를 도입했다”며, “향후 배달 가능 플랫폼을 점차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에그슬럿은 파인다이닝 출신 셰프가 달걀과 최상급 식재료를 이용한 에그 샌드위치 등을 판매하는 파인캐주얼 브랜드로 지난 7월 삼성동 코엑스에 국내 1호점을 선보였다.

#SPC그룹 #에그슬럿 #딜리버리 #배달

SPC그룹이 운영하는 에그슬럿이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에 발맞춰 딜리버리 서비스를 론칭한다.(사진=SPC그룹)

허정선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정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