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경제 기업
두산인프라코어, '2019 통합보고서' 미국 ‘ARC 어워즈’ 대상 수상표지 디자인 부분서 최고 등급 수상-미래형 굴착기 형상화로 혁신 선도 표현

[테크홀릭] 두산인프라코어는 2019 통합보고서가 ‘2020 ARC 어워즈’에서 표지 디자인 부문 최고 등급인 대상(Grand Award)을 수상했다고 15일 밝혔다.

‘ARC  어워즈(Annual Report Competition Awards)’는 기업 연차·지속가능 보고서 평가 전문기관인 미국 머콤(MerComm)사가 주관하는 경연대회로 머큐리(Mercury) 어워즈, 아스트리드(Astrid) 어워즈와 함께 홍보물 분야 세계 3대 어워즈 가운데 하나로 꼽힌다. 올해는 전 세계 29개국에서 총 1690개의 후보작이 출품됐다. 

두산인프라코어 2019 통합보고서 표지는 미래형 무인 굴착기가 디지털화된 미래로 가는 길을 형상화했다. 두산인프라코어가 혁신 기술을 기반으로 미래 변화를 선도해가는 모습을 표현한 것이다.

두산인프라코어는 2017년 ARC 어워즈에 첫 출품한 이래 4년 연속 수상했지만 대상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 7월에는 영국 CR(Corporate Register)사가 주관하는 IR/CSR 보고서 국제경쟁 CRRA(Corporate Register Reporting Awards)에서도 ‘2018 통합보고서’로 입상했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이번 보고서에 글로벌 메가 트렌드 관점에서 회사의 중요 이슈와 대응 방향을 정리하고, 회사의 지속가능 경영활동 성과를 이해하기 쉽게 시각화했다”며 “회사 슬로건인 ‘Powered by Innovation’에 따라 표지와 내지를 일관성 있게 디자인했다”고 밝혔다.

#두산인프라코어 #통합보고서 #ARC어워즈

두산인프라코어가 2019 통합보고서로 ‘2020 ARC 어워즈’ 표지 디자인 부문 최고 등급인 대상을 수상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2019 통합보고서 표지(사진)에 미래형 굴착기를 형상화해 혁신 기술로 변화를 선도해가는 모습을 표현했다.(사진=두산인프라코어)

전수일 기자  thtower1@techholic.co.kr

<저작권자 © 테크홀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수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추천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재미있는 테크월드 세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